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농업소식

보도자료

제목
논에서 콩 재배 시 배수 관리 주의 당부
분류
분류없음
조회
54
작성자
조찬익
작성일
2019-07-04 13:00
논에서 콩 재배 시 배수 관리 주의 당부
- 도 농업기술원 “물 빠짐 가능한 포장·생육 기간 긴 품종” 강조 -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4일 벼 대체작물로 논에서 콩을 재배할 경우 배수 관리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도 농업기술원에 따르면, 최근 지역별 집중호우가 자주 발생하고 있어 논에서 콩을 재배할 때 배수가 잘 되지 않으면 침수, 습해 등 피해를 입을 수 있다.
논에서 콩을 안전하게 재배하기 위해서는 비가 그치고 24시간 내 물 빠짐이 가능한 포장을 선정하는 게 매우 중요하며, 배수가 잘 되는 사양토, 양토, 식양토 등을 사용하는 게 좋다.
지하수위는 50∼100㎝가 적당하나 비가 그친 뒤 3일 내 50㎝ 이하로 낮아지는 포장이어야 콩 재배에 적합하다.
또 물 빠짐이 원활할 수 있도록 논 주변에 깊이 50㎝ 이상의 배수로를 만들면 습해를 예방할 수 있다.
콩 품종은 숙기가 빠른 조생종보다는 숙기가 늦은 만생종일수록 습해를 입더라도 회복할 수 있는 기간이 길어 재배 시 유리하다.
도 농업기술원 종자관리소 이승수 전작팀장은 “침수 등 습해를 입었을 경우 작물을 깨끗이 씻어낸 후 요소비료를 농도 1%가 되도록 물에 희석해 엽면시비를 하면 빠른 시간 내 생육을 회복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 콘텐츠 관리 부서 : 기획홍보팀 장원석 (☎ 041-635-6133)
만족도
100.0%
고객만족도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