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농업소식

보도자료

제목
영농 현장애로 농가경영컨설팅으로 극복
분류
분류없음
조회
84
작성자
조찬익
작성일
2018-01-30 09:11 (수정일: 2018-01-30 09:15)
영농 현장애로 농가경영컨설팅으로 극복
- 도 농기원, 21개 작목분야 전문가 참여 2월부터 구성·운영 -
 
충남도 농업기술원이 2월부터 일선 농가가 겪고 있는 현장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영농에 도움을 주기 위해 ‘농가경영컨설팅팀’을 구성, 운영한다.
농가경영컨설팅팀은 채소 등 7개 분야 21개 작목을 대상으로, 작목별로 재배기술, 병충해, 토양비료, 농업경영 등 70여 명의 전문가로 구성돼 있어 종합적인 컨설팅이 가능하도록 했다.
컨설팅 대상 농가는 거점농가와 지원농가로 구분되며, 거점농가는 작목별 전문가의 밀착 컨설팅 지원과 컨설팅을 통해 배운 기술을 인근농가에 전파하는 기능을 한다.
지원농가는 농촌 정착을 위해 컨실팅을 필요로 하는 모든 농가로, 주로 청년농업인을 의미한다.
이번 컨설팅은 도내 농업인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가까운 시군농업기술센터 경영담당자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도 농업기술원은 시군 농업기술센터를 통해 기초컨설팅을 실시하고, 지역에서 해결하기 어려운 문제에 대해서는 도 전문컨설팅을 통해 정밀한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도 농업기술원은 지난해부터 추진하고 있는 청년농업인 및 4-H회원 농가 멘토링제를 지속 운영, 청년농업인에게 주작목 해당 전문가를 멘토로 지정해 컨설팅을 실시한다.
도 농업기술원 기술지원과 이철휘 연구사는 “현재 농촌의 고령화로 미래농업이 불확실한 상황”이라며 “청년농업인에 대한 집중적이고 지속적인 컨설팅으로 안정적 농촌 정착을 유도해 우리 농업의 희망을 심고 농촌의 활력화를 도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 콘텐츠 관리 부서 : 홍보팀 조효려 (☎ 041-635-6152)
만족도
100.0%
고객만족도 평가